Search

한승곤

귀국한 후 동우회 통해 독립운동 하다 검거된 한승곤 목사

한승곤성명 : 한승곤
훈격(연도) : 애족장(1993)
운동계열 : 미주방면
출생지 : 평안남도 평양
생존기간 : 1881. 1.28 ~ 1947

평안남도 평양 사람이다. 1913년 장로교회 목사로 미국에 망명했다. 이후 시카고 한인감리교회, 로스앤젤리스 한인감리교회, 다뉴바 한인장로교회 등에서 시무하면서 1919년에는 흥사단 본부 이사장에 선임되면서 흥사단활동에 적극 참여했다. 그리하여 1925년 1월에는 로스앤젤리스에서 개최된 흥사단 대회에 안창호, 김여제 등과 함께 참석했다. 그 뒤 1936년 5월 17일 개최된 북미대한인국민회에 대표로 참석하여 대한민국임시정부 재정후원과 항일독립운동 세력규합 등의 문제를 논의했다. 그 직후인 1936년 6월경 귀국하면서, 국내에서 다시 동우회를 결성하고 독립운동을 추진하다가 1937년 일경에게 피체되고 말았다. 1940년 8월 21일 경성복심 법원에서 소위 치안유지법 위반으로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받았다. 정부는 1993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